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해 주세요.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서툰 가족 : 우리는 입양 가족, 오늘도 소란합니다


서툰 가족 : 우리는 입양 가족, 오늘도 소란합니다

김혜연 | 사과나무

출간일
2020-01-16
파일형태
용량
0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난임 부부가 겪는 절망과 아픔, 그리고 아기를 입양하는 과정에서 느끼는 기쁨과 심경, 그 험난한 과정을 가슴 저릿하게 쓴 에세이. 보통 입양 가족은 입양 사실을 숨기는 경우가 많은데 글쓴이는 훗날 아이가 자랐을 때 “우리 딸이 되어주어 고맙다”고 당당하게 밝히려 한다. 여전히 입양을 망설이는 많은 난임 부부들에게 입양에 대한 정보와 마음가짐, 긍정적인 시각을 갖게 해주는 따뜻한 글. ▶ 『서툰 가족』 북트레일러 https://youtu.be/U9nY1DntaIg

저자소개

해가 뜨기 전 출근하는 사람. 해가 지면 글 쓰는 사람. 그 시간을 제외한 모든 순간을 아내와 엄마로 살아가는 사람. 상처를 재구성하고 의미를 짓는 일에 관심이 있다. 가로막힌 문 앞에서 절망하고 있는 이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글을 쓰고 싶다. 2019년 제3회 경기 히든작가 공모전에 당선되었다.

목차

1부 더 이상 흘릴 눈물이 없다고 끝나지 않는 하루 매일 한 번은 최후를 생각한다 난임의 끝에 서서 나라는 주제 엄마가 아니어도 너를 사랑해 2부 지난하고 오랜 우리의 출산 가보지 않은 여행을 떠나려 해 49개의 서류 감당하실 수 있겠습니까 오늘 아기를 만나러 갑니다 집으로 가는 길 가슴으로 낳았다구요 사실 난 엄마를 미워해 3부 가족이 되어가는 방법 알아봐주셔서 고맙습니다 이름이 고민이지 말입니다 까꿍, 엄마가 여기 있어 밥 잘 못하는 예쁜 엄마 이제 어린이집에 가도 될까요 벚꽃이 피어도 피지 않아도 우물 위로 핀 하늘 햇님을 닮은 아이 4부 편견에게 전하는 인사 실례지만 입양한 사람 처음 봐요? 기도하지 않아서가 아닙니다 편견에게 전하는 인사 둘 중 누군가가 아닌 우리 보통의 이기심 숨은 행복 찾기 오늘도 안녕합니다 내 딸의 엄마에게 글을 마치며 : 아이를 갖고 싶었습니다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