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해 주세요.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엄마의 글쓰기


엄마의 글쓰기

권귀헌 | 서사원

출간일
2020-03-19
파일형태
용량
0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그냥 끄적여 보세요!” 끝없이 밀려드는 집안일, 상처를 주는 날카로운 언어들이 새로운 모양과 향기로 다가옵니다. “글쓰기는 결국 사랑하기 위함입니다!” 이 책의 저자이자 글선생인 작가는 이렇게 말합니다. 글을 쓰면 세상 모든 것이 연결되었음을 알게 되기 때문입니다. 평소라면 지나쳤을 거리의 할머니가 어머니 같고, 하굣길에 만나는 모든 아이들이 아들과 딸 같습니다. 서툰 화장, 어색하게 담배를 문 모습의 대학생은 젊은 시절을 불러옵니다. 그때의 심정을 회상하며 청춘을 이해하고 존중하게 됩니다. 눈길도 주지 않았던 저녁노을에 마음이 울렁이고, 세찬 바람에도 기필코 봉우리를 핀 들꽃에는 눈물이 일렁입니다. 글쓰기가 가꾼 엄마의 삶과 그들의 사랑을 받는 아이, 남편은 또 어떤가요. 그렇게 사랑이 사랑을 낳고, 손에서 손으로 온기를 전하는 모습은 상상만 해도 마음이 따뜻해집니다. 오늘부터 편안한 마음으로 하루 5분, 끄적여 보세요! 무의미했던 일상이 매우 의미 있어집니다.

저자소개

글선생 권귀헌은 작가이면서 아이 셋을 키우는 아빠! 셋째가 태어나며 바깥양반에서 안사람으로 역할을 바꾼 6년차 육아대디이다. 육아우울증, 주부우울증이 남 이야기가 아니었다는 그는 글쓰기로 이 모든 난관을 극복하며 엄마의 소소한 일상을 스토리로 바꾸고, 내세울 것 없는 삶을 한 편의 근사한 문학으로 바꾸는 유일한 방법은 글쓰기라는 것을 깨달았다. 2003년에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 2009년에 서울대학교에서 교육학 석사를 마쳤다. 2011년부터 4년간 국방어학원에서 한국어학과장 및 학처장을 역임하며 외국 장교들에게 우리나라 말과 문화를 강의했다. 지금은 CEO, 교수, 교사, 직장인, 주부, 어린이 등 폭넓은 계층에게 글쓰기를 지도하고 있다. 저서로는 『엄마의 글공부』, 『초등 글쓰기 비밀수업』, 『질문하는 힘』, 『포기하는 힘』 등이 있다. 이 책에는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일상의 스토리와 함께 손쉬운 글쓰기 요령이 담겨 있다. 글선생의 재미있는 입담에 따라 한 문장, 한 문장 쓰다 보면 이 땅의 모든 엄마들이 작가로 거듭날 것이다.

목차

프롤로그: 사각사각, 하루가 행복해지는 소리 엄마의 삶은 그 어떤 소설보다 위대하다 글선생과의 수다 온몸으로 생명을 만드는 사람 악마를 구원한 글쓰기 왜 하필 엄마야 엄마라면 이렇게 써봐요 프리라이팅 따라 하기 일단 아무 문장이나 던져라 ‘어쩌면’으로 시작하기 나는 삐리리를 원한다 누군가의 무엇으로 산다는 것 온몸으로 공감하기 글선생의 글쓰기 처방전 01 글공부로 엄마도 행복하자 글선생과의 수다 쓰잘머리 없지만 간직하고 싶다 제대로 전하고 싶다 결국 사랑하고 싶다 엄마라면 이렇게 써봐요 사진에서 스토리 건지기 마음의 진동을 담은 편지 당신은 사랑 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자석처럼 끌리는 노래 한 곡 시인 흉내 내기 사소하지만 내겐 너무 중요한 글선생의 글쓰기 처방전 02 누구나 저마다의 향기를 뿜는다 글선생과의 수다 그 남자는 왜 여학생 앞에 앉았을까 이토록 멋진 장모님이라면 엄마라면 이렇게 써봐요 타인의 문장에서 시작하기 뒤꿈치의 굳은살이 말해줄 거야 짜증이 난다고? 최고의 글감이다 옛 생각 앞에 그대로 멈춰라 나는 똥이면서도 된장이다 장면 묘사하기 글선생의 글쓰기 처방전 03 일상이 스토리고 삶이 문학이다 글선생과의 수다 모든 일상이 스토리가 된다 글쓰기는 커피 나누며 떠는 수다 엄마라면 이렇게 써봐요 일상이 스토리다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상상 아버지께서 말씀하셨다 계절이 바뀌는 길목에서 그 이야기는 내 이야기다 모든 대화는 새롭다 글선생의 글쓰기 처방전 04 행복한 엄마를 넘어 풍요로운 인간으로 글선생과의 수다 인생은 생각대로 되지 않아 근사하다 공구상자에는 뭘 채워야 하나 어머님, 잔소리는 그만. 쓴소리만 주세요 엄마라면 이렇게 써봐요 이미 마음을 빼앗겼다면 섭섭한 날의 기억 후회가 반갑다고 손 내밀 때 그중에 그대를 만나 받은 사랑만으로도 배가 불러 사회의 부조리를 마주했다면 글선생의 글쓰기 처방전 05 삶을 문학으로 바꾸는 글쓰기 10단계 에필로그: 하루 5분, 내 마음을 읽는 시간 참고문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