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해 주세요.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각성
  • 각성
    케이트 쇼팽 | 열린책들
콘텐츠 상세보기
질병이 바꾼 세계의 역사


질병이 바꾼 세계의 역사

로날트 D. 게르슈테 | 미래의창

출간일
2020-03-26
파일형태
용량
0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페스트와 천연두, 에이즈까지 인류를 위협한 전염병과 알렉산더 대왕부터 히틀러까지 최고 권력자들의 질병에 대한 기록 ■ 질병은 수많은 사람들의 생명을 위협하여 역사에 영향을 미치기도 했지만 그중에서도 역사적으로 중요한 의미를 가지는 인물들의 건강과 목숨을 앗아감으로써 역사의 흐름을 바꾸기도 했다. 히틀러가 제1차 세계대전에서 실명의 위기를 겪지 않았다면 화가를 그만두고 정치에 뛰어들었을까? 프랭클린 루스벨트가 소아마비에 걸리지 않았다면 역경을 극복해내고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지도자의 이미지로 대통령에 당선될 수 있었을까? 알렉산드로스 대왕이 원정 중 사망하지 않았다면 유럽의 역사는 어떻게 바뀌었을까? 잉글랜드 메리 여왕의 ‘상상 임신’ 덕에 영국은 오늘날 스페인어가 아니라 영어를 쓸 수 있게 되었다고? ■ 페스트, 콜레라, 유행성 독감(인플루엔자) 같은 범유행성 질병은 그 시작과 진행과정이 상당히 유사하게 진행된다. 최초의 발병자가 있고, 이후 교통수단을 통해 점점 더 넓은 지역으로 퍼져나간다. 역사의 발전과 더불어 교통수단 또한 발전하면서 전염병의 전파 속도는 기하급수적으로 빨라진다. 과거에나 지금이나 치명적인 범유행병이 퍼지면 각국은 국경을 봉쇄하여 유행병의 감염을 막으려 노력하지만 질병은 어떻게든 바리케이트를 뚫고 들어와 1차 감염자를 만들고, 백신과 치료약이 만들어질 때까지 인류를 괴롭히며 역사를 바꾸어 나간다.

저자소개

지은이 / 로날트 D. 게르슈테 (Ronald D. Gerste) 1957년생. 의사이자 역사학자. 특파원으로 워싱턴 D.C.에 머무르면서 저술 활동을 하고 있으며, 학술 전문 기고가로 대중들과 자주 만나고 있다. 그는 오래 전부터 역사의 전개에 영향을 끼친 의학적인 사건에 큰 관심을 기울이고 연구해 왔다. 그의 기고문은 독일 유명 일간지인 《프랑크푸르터 알게마이네 차이퉁》, 《노이에 취르허 차이퉁》, 《디 차이트》와 역사 전문지 《다말스》, 해양학 전문지 《마레》 등에 실리고 있다. 역사적 사건에 영향을 끼친 날씨에 대해서도 연구한 바 있는 저자는 그 연구 결과물을 책으로 냈으며, 한국에서는 《날씨가 만든 그날의 세계사》(2017)라는 제목으로 출간되었다. 옮긴이 / 강희진 한국외국어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한독과를 졸업했다. 현재 프리랜서 번역자이자 각종 국제행사의 통역자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통계의 거짓말》, 《아름답지 않을 권리》, 《화장실 철학자》, 《집중하는 힘》, 《날씨가 만든 그날의 세계사》, 《감정 테러리스트》, 《혼자가 편한 사람들》, 《나는 괜찮지 않다》, 《결정장애 세대》, 《십대들의 폭로》 등이 있다.

목차

프롤로그 바빌로니아에서의 죽음-요절한 대왕 알렉산드로스 15 로마제국-정신병에 걸린 황제들 29 유럽의 흑사병-페스트 37 슈타우펜 왕조의 종말 ? ‘세계적 경이’ 프리드리히 2세 55 애정 행위의 어두운 그림자-매독 65 눈앞에서 무산된 영국과 스페인의 통합-메리 튜더의 상상임신 79 뤼첸에서의 죽음-방향감각을 상실한 구스타브 2세 아돌프 99 전염병이 발발했다!-천연두 113 죽음을 부르는 수술-기사 테일러와 지휘자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 123 근세 초기에 대두된 질병-통풍 131 형제 최후의 여행-로렌스 & 조지 워싱턴 139 세계를 휩쓴 전염병-콜레라 전성시대 149 불신의 씨앗-우드로 윌슨 177 탄생하려다가 만 독일의 민주주의-프리드리히 3세 177 불신의 씨앗과 뇌졸중 ? 우드로 윌슨 195 죽음의 인플루엔자-독감 211 굳어버린 혁명가의 뇌-블라디미르 일리치 레닌 215 바이마르공화국의 상징-프리트리히 에베르트 227 ‘아름다운’ 질병-결핵 241 건강염려증 환자-히틀러 253 얄타 회담과 병약한 대통령-프랭클린 D. 루스벨트 265 크렘린과 백악관의 편집증-스탈린과 닉슨 285 담낭 질환과 수에즈 위기-앤서니 이든 총리의 오판 299 호르몬 과잉? 호르몬 결핍? 혹은 둘 다?- 베일에 싸인 존 F. 케네디의 병력과 생애 309 거짓의 궁전 엘리제-프랑수아 미테랑 325 쾌락은 잠시지만 고통은 영원하다- 에이즈 333 모스크바의 ‘노인 정치’-브레즈네프, 안드로포프, 체르넨코 339 에필로그-황제의 왼팔, 총리의 심장, 역사상 가장 건강한 대통령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