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해 주세요.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내 생에 봄이 다시 온다면


내 생에 봄이 다시 온다면

<박소담>,<이지선> 공저 | 청어

출간일
2011-08-12
파일형태
ePub
용량
1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박소담, 이지선 부부가 함께 펴내는 여섯 번째 부부시집. 둘이기에 더욱 크고 아름다운 사랑의 언어들이 부부 시인의 추억이 서린 사진들과 함께 수록되어 있다.
“부부라는 인연으로 만나 사십여 년을 / 자갈밭도 오솔길도 들꽃 길도 같이할 수 있어서 / 그 길이 외롭지 않았습니다. / 부부라기 보다 가장 가까운 친구가 된 지금 / 그를 보낼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 얼마나 더 사랑해야 / 후회 없는 아름다운 이별을 할 수 있을까요? / 그동안 다섯 권의 부부시집을 냈지만 / 어쩌면 마지막이 될 / 여섯 번째를 갑자기 준비하면서 / 같은 시인으로서 내가 해줄 수 있는 것이 / 그의 작품이 매장되지 않게 하는 일이라 생각했습니다” - 시인의말 중에서

저자소개

경기도 평택에서 태어나 동국대 문화예술대학원 문예창작과를 수료했다. 월간 〈문학세계〉 시 등단, 한국문인협회 회원, 한국문인협회 경기도 지회 · 시흥지부 회원, 시향문학회 회원 등으로 활동했다.

목차

1. 황혼이 지는 언덕에서
물같이 흘러
어둠의 벽이 허물어지고
오동도의 밤
젊은 날의 초상
단풍
저울
낙원
가야금
향수
술이 나를 마시다
첫눈
어느 시인의 노후
놀부가 왔다 간 자리
어차피 함께라면
동파된 사람들
시간의 공백
부전자전(父傳子傳)
중환자실에서
대신할 수 없는 것
황혼이 지는 언덕에서
달릴 수만 있다면
등산길
삶의 합창
일어나 가자
낙락장송(落落長松)

2. 작은 꽃이 예뻐 보일 때
타조
광대
전설
거미
장미
고물상
로또복권
정선장
화암동굴
부레옥잠
질경이
목단
징조
더덕 꽃
민달팽이
회색지대
달팽이
폐교
오늘
가을
작은 꽃이 예뻐 보일 때
워낭소리
진실이란 놈
꽃을 먹다

3. 사랑하는 사람들과
늘 그리운 사람
내 생에 봄이 다시 온다면
흔들리는 심상
울고만 있습니다
바람이어라
농장의 밤 풍경
병석에서
살아야 하는 이유
하늘을 날아라
정적의 대화
낙엽이었으면
어머니의 숲 속
평양 여자
All that jazz
소중한 손
기도
나비
안경과 별
추억은 바람이 되어
사랑하는 사람들과
카네이션
삶의 늪
잣나무 숲 속에는
그녀는 삶의 챔피언
갈대의 추억

4. 흐르는 물은
시계가 멎다

해넘이
모자의 꿈
도시의 이웃
외계인 수입하기
붙박이
냄비 때우다
온전히 타버려라
생존
병원 앞 풍경
자판기
흐르는 물은
가을 들녘
변비증
돌밭 가는 노인
연장
불타버린 산에도 진달래는 피고
살아 있는 모든 것은
세월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